UPDATED. 2024-06-14 17:30 (금)
셀트리온-셀트리온헬스케어, 주식매수청구 절차 성공적 마무리
셀트리온-셀트리온헬스케어, 주식매수청구 절차 성공적 마무리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3.11.14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매청 행사 금액 79억으로 한도금액 크게 밑돌아, 총반대 주식 수의 0.19%에 불과
양사의 합병에 대한 시장 내 우려도 사실상 완전 해소
통합 법인 12월 말 출범 예정…글로벌 빅파마로의 도약 빠르게 가시화될 것

[바이오타임즈] 셀트리온그룹은 셀트리온과 셀트리온헬스케어의 합병에 대한 주식매수청구권(이하 주매청) 행사 금액이 양사 합계 총 79억 원으로 집계됐다고 14일 밝혔다.

주매청 행사로 집계된 주식은 각각 셀트리온 41,972주(약 63억 원), 셀트리온헬스케어 23,786주(약 16억 원)이다. 양사 합산 주식 수 기준 총합병 반대 표시 주식 수의 0.19%에 불과해 극히 낮은 주매청 행사 비율을 보였다.

양사는 합병 초기 예상을 크게 밑도는 주매청 행사 규모가 합병 이후 통합 셀트리온의 미래 가치를 시장 내에서 전폭적으로 인정받은 결과로 보고 있다. 주매청 매수 규모를 최소화할 수 있게 되면서 양사의 합병에 대한 시장 내 우려도 사실상 완전 해소됐다는 설명이다.

이로써 합병된 통합 셀트리온은 재무적 부담을 크게 줄이면서 12월 28일 출범을 거쳐 본격적인 성장에 집중할 수 있을 전망이다. 내년 1월 12일 신주 상장까지 진행되면 양사 합병은 모든 절차가 마무리된다.

셀트리온그룹은 합병을 통해 개발부터 판매까지 전체 사업 사이클이 일원화됨에 따라 원가 경쟁력 강화에 따른 공격적인 가격전략 구사가 가능해져, 판매 지역 및 시장점유율이 확장될 것으로 보고 있다. 여기에 최근 짐펜트라가 미국 내 신약 허가 획득에 성공하고 2025년까지 선보일 5개의 신규 바이오시밀러 파이프라인 개발과 허가 절차도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어 성장세는 더욱 강화될 전망이다.

아울러 양사는 최근 3분기 실적이 역대 최대 규모의 분기 매출을 달성하는 등 실질적 경영 성과까지 나타나면서 향후 성장 확장성도 긍정적이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양사 합병 성공에 가장 큰 관건으로 여겨졌던 주매청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됨에 따라 합병은 사실상 마무리 단계로 들어섰다”며 “2030년 12조 원 매출 달성이라는 목표를 향한 마일스톤이 또 하나 달성되면서 성장은 더욱 가속화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신규 제품 출시와 파이프라인 개발 및 허가도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는 만큼 퀀텀 점프를 통한 글로벌 빅파마로의 도약도 빠르게 가시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