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7 00:45 (수)
프로티아 ‘애니티아’, 산자부 세계일류상품 선정
프로티아 ‘애니티아’, 산자부 세계일류상품 선정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3.11.10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5년 ‘이뮨첵’∙2019년 ‘트리첵’에 이어 세번째 세계일류상품 선정
임국진 프로티아 대표이사(왼쪽)가 지난 9일 개최된 '2023 세계일류상품 인증서 수여식'에서 기념촬영을 진행했다.(사진=프로티아)
임국진 프로티아 대표이사(왼쪽)가 지난 9일 개최된 '2023 세계일류상품 인증서 수여식'에서 기념촬영을 진행했다.(사진=프로티아)

[바이오타임즈] 체외진단 의료기기 전문기업 프로티아(대표이사 임국진)의 동물용 알레르기 진단제품인 ‘애니티아(ANITIA)’가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주최하고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가 주관하는 ‘세계일류상품’에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세계일류상품은 세계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춘 상품을 발굴∙육성해 기업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현재 혹은 향후 7년 이내에 세계 시장 규모가 연간 5,000만 달러 이상, 세계 시장 점유율 5위 이내에 들어갈 수 있는 우수한 제품을 인증하는 제도다.

임국진 프로티아 대표는 지난 9일 서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에서 개최된 세계일류상품 인증서 수여식에 참여했다.

프로티아의 애니티아는 국내 최초이자 유일하게 정부로부터 허가를 받고, 농림축산식품부으로부터 신기술(NET) 인증을 받은 반려동물 알레르기 진단 제품이다.

기존 피부 자극 방식을 사용한 알레르기 진단 방식을 완전하게 대체해, 적은 양의 혈청만 있으면 총 125종의 다양한 알레르기 검사가 가능하도록 경제성∙편의성∙신속성 등을 높였다.

현재 애니티아는 세계 최대 시장인 미국에 더해, 최근 중국까지 진출하며 총 12개국에 수출되고 있다. 회사는 반려동물 알레르기 진단 제품이 사람용 제품보다 비교적 진출이 쉽다는 이점을 살려, 급속도로 성장 중인 반려동물 진단 시장을 본격적으로 겨냥하고 있다.

프로티아 관계자는 “애니티아의 세계일류상품 선정은 프로티아의 체외진단기기 기술력과 품질 경쟁력 우위를 다시 한번 인정받은 것”이라며 “이미 거대 시장인 미국, 중국 등에 제품 수출을 진행 중이고 규모 또한 점차 증가하는 추세여서 반려동물 진단 시장에서의 우위를 점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편, 체외진단 의료기기 기업 프로테옴텍은 지난 3일 ‘프로티아(PROTIA)로 사명을 변경한다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