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3 21:30 (금)
에이비엘바이오, 추계 바이오 유럽서 기술 이전 및 공동개발 모색
에이비엘바이오, 추계 바이오 유럽서 기술 이전 및 공동개발 모색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3.11.06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빅파마들에 이중항체 항암제의 임상 및 비임상 데이터 소개
에이비엘바이오의 BBB 셔틀에도 많은 관심 보여

[바이오타임즈] 이중항체 전문 기업 에이비엘바이오(대표 이상훈)는 11월 6일부터 8일(독일 현지 시각)까지 독일 뮌헨에서 개최되는 추계 ‘바이오 유럽 2023(Bio Europe 2023)’에 참가한다고 6일 밝혔다.

바이오 유럽은 전 세계 제약·바이오 기업 및 업계 전문가 등이 참석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생명공학 및 바이오 전문 박람회 중 하나다. 춘계와 추계 행사로 나뉘어 연 2회 진행되며, 지난 3월 스위스 메세 바젤(Messe Basel)에서 춘계 바이오 유럽 2023이 성황리에 개최된 바 있다.

이번 행사에서 에이비엘바이오는 다양한 빅파마들과 만나 자사가 개발 중인 이중항체 항암제의 임상 및 비임상 데이터를 소개하고, 기술 이전과 공동개발을 포함한 다양한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에이비엘바이오는 논의를 이어오던 글로벌 빅파마를 대상으로 최근 발표된 ABL111(TJ-CD4B, Givastomig) 및 ABL503(TJ-L14B)의 임상 1상 중간 결과 등을 상세히 공유할 예정이다. 또한, 퇴행성 뇌 질환 치료제 개발에 집중하는 기업들에는 혈액뇌관문(Blood-Brain Barrier, BBB) 셔틀 플랫폼 ‘그랩바디-B(Grabody-B)’에 대해서 소개할 계획이다.

지난 10월 로슈가 임상에 실패했던 아밀로이드 베타(Aβ) 단일항체 ‘간테네루맙 (Gantenerumab)’에 BBB 셔틀을 붙여 뇌 투과율을 높인 ‘트론티네맙(Trontinemab)’이 알츠하이머 환자 대상 임상 1/2상에서 긍정적인 초기 결과를 발표하면서 에이비엘바이오의 BBB 셔틀에도 큰 관심이 쏠리고 있다.

에이비엘바이오 이상훈 대표는 “많은 글로벌 빅파마들이 에이비엘바이오의 이중항체 항암제의 임상 데이터를 기대하고 있다. 임상 단계에 있는 파이프라인이 추가되면서 자연스럽게 회사의 기술을 소개하는 자리도 늘어나고 있다”며, “올해 바이오 유럽에서는 최근 임상에서 확인된 안전성 및 효능 데이터를 공유하고, 파트너십을 논의하는 한편, 글로벌 신약 개발 트렌드를 파악해 미래를 대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에이비엘바이오는 ABL001(VEGFxDLL4), ABL111(Claudin18.2x4-1BB), ABL503(PD-L1x4-1BB), ABL105(HER2x4-1BB), ABL202(ROR1 ADC), ABL301(a-synxIGF1R), ABL103(B7-H4x4-1BB) 등 7개 이상의 파이프라인을 개발 중이며, 미국, 중국, 호주 및 한국을 포함한 다양한 국가에서 적응증을 달리하여 14개 이상의 임상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ABL104(EGFRx4-1BB) 등의 파이프라인 역시 임상 진입을 준비하고 있으며, 이 외에도 ABL102(ROR1x4-1BB)를 비롯한 여러 비임상 파이프라인을 지속 연구개발하고 있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