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7 11:25 (화)
고관절 질환 대퇴비구 충돌증후군 통증치료, 정형외과 전문의 통해 진행해야
고관절 질환 대퇴비구 충돌증후군 통증치료, 정형외과 전문의 통해 진행해야
  • 최진주 기자
  • 승인 2023.09.12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움말=용인 성복퍼스트정형외과 김정묵 대표원장
도움말=용인 성복퍼스트정형외과 김정묵 대표원장

[바이오타임즈] 최근 많은 사람이 스포츠와 활동적인 라이프스타일을 즐기면서, 잘못된 자세와 습관으로 인해 고관절 관련 질환의 발병이 증가하고 있다. 특히, 오랜 시간 앉아있거나 차에서 내릴 때 사타구니와 허벅지 앞쪽에 통증이 나타나면 대퇴비구 충돌 증후군을 의심해봐야 한다.

대퇴비구 충돌 증후군은 고관절을 형성하는 비구와 대퇴골두 또는 대퇴 경부가 구조적인 이상으로 인해 서로 부딪혀 통증을 유발하는 질환이다. 오랜 시간 동안 충돌이 반복되면, 관절 내 섬유성 연골조직인 '관절순' 또는 '비구순'이 손상되어 통증이 발생하는 것이다.

대퇴비구 충돌 증후군의 주된 원인은 대개 고관절의 비구와 대퇴골두 사이에서 발생하는 마찰과 관련이 있다. 이 마찰은 평상시에 취하는 잘못된 자세나 과도한 운동 등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다.

대퇴비구 충돌 증후군의 증상으로는 사타구니와 허벅지 앞쪽에 통증이 나타난다. 이 통증은 일상 생활에서 움직일 때 더 심해질 수 있으며, 증상이 무시된 채로 방치되면 더 심각한 문제로 발전할 수 있다.

대퇴비구 충돌 증후군과 같은 질환으로 고관절 문제가 의심될 경우, 정확한 진단을 위해서 초음파 검사를 통해 관절 내 주사를 시행해 발병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검사 결과에 따라 이후 치료 방법은 달라질 수 있으나 대체로 비수술 치료 방법을 사용하게 된다.

이때 비수술 치료 방법은 다양하게 적용될 수 있으며, 환자의 통증 완화와 기능 회복을 목표로 시행된다. 비수술 치료에는 충격파 치료, 자세 교육, 물리치료 등이 포함된다.

충격파 치료는 관절 부위에 고에너지 충격파를 전달해 염증을 감소시키고 치유를 촉진하는 데 사용된다. 자세 교육은 올바른 자세와 운동 습관을 채택하여 더 큰 효과를 얻을 수 있도록 돕고, 물리치료는 근육을 강화하고 관절 기능을 향상시키는 데 효과적이다.

용인 성복퍼스트정형외과 김정묵 대표원장은 “고관절 통증은 무시할 수 없는 문제이며, 치료 타이밍을 놓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고관절 관련 증상이 있거나 의심스러운 경우, 정형외과 전문의의 도움을 받아 적절한 진단과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바이오타임즈=최진주 기자] news@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