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4 07:55 (수)
마이크로바이오틱스-레고켐바이오, 박테리오파지 활용 항생제 개발 협력
마이크로바이오틱스-레고켐바이오, 박테리오파지 활용 항생제 개발 협력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3.08.23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테리오파지 치료제 활용, 기존 항생제 치료 요법을 뛰어넘을 새로운 대안 모색
레고켐바이오의 항생제 및 마이크로바이오틱스의 박테리오파지 병용투여요법 공동 연구
용동은 마이크로바이오틱스 대표(왼쪽)와 조영락 레고켐바이오사이언스 부사장이 지난 22일 서울 가산동 마이크로바이오틱스 본사 사무실에서 MOU 체결 후,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마이크로바이오틱스)
용동은 마이크로바이오틱스 대표(왼쪽)와 조영락 레고켐바이오사이언스 부사장이 지난 22일 서울 가산동 마이크로바이오틱스 본사 사무실에서 MOU 체결 후,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마이크로바이오틱스)

[바이오타임즈] 마이크로바이오틱스(대표 용동은)는 박테리오파지 치료제를 활용, 기존 항생제 치료 요법을 뛰어넘을 새로운 대안을 모색하기 위해 22일 레고켐바이오와 연구 협력 약정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각자 보유한 제반 기술을 유기적으로 접목할 수 있는 전략적 연구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이번 협력을 통해 양사는 ▲마이크로바이오틱스의 폐렴 치료제 임상 협력 ▲레고켐바이오의 항생제 파이프라인 및 마이크로바이오틱스의 박테리오파지 병용투여요법 공동 연구 ▲신규 항생제 및 항암제에 대한 박테리오파지 활용 방안 모색 등의 공동 연구를 추진할 계획이다.

용동은 마이크로바이오틱스 대표는 “레고켐바이오는 국내 대표 ADC 기업으로, LG화학 출신의 창업 멤버가 40년 넘게 축적한 신약 개발 노하우가 있는 바이오 회사”라며 “신약 개발의 풍부한 임상 경험을 통해 각 개발 과정에서 넘어야 할 어려운 과제들을 해결해온 기업”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MOU를 통해 우리의 박테리오파지 기술과 레고켐의 파이프라인들이 시너지를 낼 기회를 모색하고자 한다”라고 덧붙였다.

김용주 레고켐바이오 대표는 “마이크로바이오틱스는 박테리오파지 분야에 있어 깊은 연구를 진행해온 용동은 교수가 그동안의 노하우를 집적해온 차세대 바이오 기업”이라며 “항생제는 제가 소명감을 가지고 40여 년간 끊임없이 도전해 온 분야로 양사 간 이번 협력 연구를 통해 새로운 전기가 마련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마이크로바이오틱스는 지난해 ‘스타인테크 바이오 시즌1’의 TOP5에 선정된 기업으로, 레고켐바이오는 마이크로바이오틱스의 멘토사로 활약한 바 있는데 이번 MOU를 통해 실질적인 협력관계로 발전하게 된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