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4 18:40 (수)
마크로젠, 유전자 검사 기반 헬스케어 플랫폼 ‘젠톡’ 출시
마크로젠, 유전자 검사 기반 헬스케어 플랫폼 ‘젠톡’ 출시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3.06.28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탈모, 피부노화 등 73종 유전자 검사 서비스, 9,900원부터 이용 가능
26년간 축적한 마크로젠 유전체 분석 기술 정수 담는다
-서비스 오픈 기념 28일부터 매일 오전 10시 01분 선착순 무료 유전자 검사 이벤트 진행
유전자 검사 기반 모바일 헬스케어 플랫폼 ‘젠톡’(사진=마크로젠)
유전자 검사 기반 모바일 헬스케어 플랫폼 ‘젠톡’(사진=마크로젠)

[바이오타임즈] 생명공학기업 마크로젠(대표 김창훈)이 유전자 검사 기반 헬스케어 플랫폼 ‘젠톡(GenTok)’을 출시하고 개인 취향대로 원하는 항목만 골라서 하는 유전자 검사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8일 밝혔다.

‘젠톡’은 유전자 검사를 통해 각자 타고난 유전적 특성을 정확히 알고 보다 건강한 삶을 준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모바일 헬스케어 플랫폼이다.

지금까지 시중에서 받아볼 수 있던 DTC(Direct-To-Consumer∙소비자 직접 신청) 유전자 검사 서비스와는 달리 개개인의 필요와 목적에 따라 개별 구매가 가능한 것이 특징으로, 탈모 패키지 등 9,900원부터 유전자 검사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이용자가 젠톡에 접속해 피부/모발, 운동, 영양소, 건강관리 등 6개 항목별 73가지 유전자 검사 중 원하는 항목을 골라 신청하면, 검사 키트가 배송된다. 신청자가 사용법에 따라 채취한 검체를 반송 접수한 후 10일 내 플랫폼에서 유전자 분석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인증과 공유를 중시하는 MZ 세대를 겨냥, 개성 있는 비주얼을 더한 결과 카드와 검사 결과에 따라 각 개인에게 필요한 건강관리 팁을 함께 제공하여 트렌디함과 헬스케어 플랫폼으로서의 기능성까지 갖추었다.

앱으로도 출시될 예정인 젠톡은  첫 서비스로 오픈한 개인 유전자 검사를 시작으로 다양한 건강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마이크로바이옴(미생물) 검사 추가 제공하며, 병원을 통해서 신청할 수 있는 암 등 주요 질병에 대한 발병 위험도 검사와의 연계 확장 등을 계획 중이다.

마크로젠 주창남 디지털혁신본부장은 “국내 유전체 분석 1위 마크로젠은 세계 최고 정밀도를 갖춘 한국인 표준 유전체 지도 완성, 개인 유전자 검사 누적 35만 건의 전문성과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분석 인프라를 강점으로 헬스케어 플랫폼 사업 본격화에 나섰다”며 “이는 마크로젠의 미션인 모두가 건강한 세상을 만들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보다 많은 고객들이 쉽고 재미있게 유전자 검사를 경험하고 평생 건강관리의 가이드로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여 ‘국민 건강관리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마크로젠은 젠톡 론칭을 기념해 플랫폼 신규 가입자들을 위한 무료 유전자 검사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유전자 검사 서비스는 매일 오전 10시 01분 젠톡 내 선착순 신청을 통해 한정 제공되며 젠톡에 회원가입한 회원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신청 가능하다. 선착순 프로모션과 관련된 보다 자세한 사항은 젠톡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보건복지부는 최근 DTC 검사 항목 인증 절차를 2회에서 1회로 간소화하는 내용을 입법 예고하는 등 정책적 발판이 빠르게 마련되고 있어 앞으로 소비자 유전자 분석 시장이 더욱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