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4 16:10 (월)
닥터나우, 하버드 경영대학원과 디지털 헬스케어 세션 성료
닥터나우, 하버드 경영대학원과 디지털 헬스케어 세션 성료
  • 최진주 기자
  • 승인 2023.05.17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닥터나우 본사에서 하버드 경영대학원과 국내 디지털 헬스케어 논의하는 세션 진행
국내 비대면진료 및 글로벌 디지털 헬스케어 현황과 의료 서비스 미래에 대한 의견 나눠
닥터나우-하버드 경영대학원 디지털 헬스케어 세션 현장 모습(사진=닥터나우)
닥터나우-하버드 경영대학원 디지털 헬스케어 세션 현장 모습(사진=닥터나우)

[바이오타임즈] 원격의료 플랫폼 닥터나우가 하버드 경영대학원과 국내 비대면진료의 현황 및 방향성을 논의하기 위한 디지털 헬스케어 세션을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닥터나우 본사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는 지난 3월부터 진행된 하버드 경영대학원의 ‘필드 글로벌 이머전(FIELD Global Immersion)’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닥터나우 임직원은 모건스탠리, 텍사스 퍼시픽 그룹, 맥킨지, 베인앤컴퍼니 등 유수의 사모펀드 및 투자은행, 컨설팅 기업 경력을 보유한 하버드 경영대학원생들과 진일보한 글로벌 원격의료 시장과 태동하고 있는 국내 비대면진료 생태계를 분석하고 향후 전략을 논의했다.

이번 세션을 위해 방문한 하버드 경영대학원 프로젝트 팀은 2개월 간 닥터나우와의 협업을 통해 미국을 포함한 해외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에 대한 조사를 진행했다.

또, 국내 비대면진료 시스템을 직접 체험하고 이용자 인터뷰를 진행하는 등 국내 디지털 헬스케어에 대한 이해를 높였다.

닥터나우 정진웅 최고전략책임자(CSO)는 “하버드의 제안으로 마련된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세계 최고의 인재들과 디지털 헬스케어의 미래를 논의하는 뜻깊은 자리를 가졌다”며, “국내외 의료 시장에 대한 통찰력 있는 시각에 감사드리며, 서비스 고도화에 유용하게 활용해 보다 안전하고 효용성 높은 비대면진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하버드 경영대학원 필드 프로그램을 총괄하는 캐리 엘킨스 교수는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헬스케어 시장의 미래를 심층적으로 논의하는 의미있는 프로젝트를 수행했다”고 밝혔다.

이어 “급격하게 성장하고 있는 한국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과 이를 선도하는 닥터나우의 비전에 동참할 수 있어 하버드를 대표해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닥터나우는 2020년 11월 비대면진료 및 처방약 배송 중심 서비스를 선보이며 국내 원격의료 시장을 견인하고 있다. 2022년 12월 기준 회원가입자 수 170만 명, 누적 다운로드 수 430만 건을 달성했으며, 전국 3 000여 곳의 병의원 및 약국과 제휴하고 있다.

 

[바이오타임즈=최진주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