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4 14:55 (월)
쓰리빅스, 인도 소화기전문 병원과 장 마이크로바이옴 서비스 개발 협력
쓰리빅스, 인도 소화기전문 병원과 장 마이크로바이옴 서비스 개발 협력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3.05.10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도 방갈로르 소화기센터와 장 마이크로바이옴 서비스 개발 공동연구 협력으로 글로벌 시장 진출
(왼쪽에서 2번째) Bangalore Castro Center(BGC) Yogananda Reddy 박사, (오른쪽 에서 두번째) 쓰리빅스 박준형 대표이사(사진=쓰리빅스)
(왼쪽에서 2번째) Bangalore Castro Center(BGC) Yogananda Reddy 박사, (오른쪽 에서 두번째) 쓰리빅스 박준형 대표이사(사진=쓰리빅스)

[바이오타임즈] 바이오 빅데이터 전문 기업 쓰리빅스(대표 박준형, 남궁현)가 인도의 소화기질환 전문 병원인 방갈로르 소화기센터(BGC, Bangalore Castro Center)와 장 마이크로바이옴 기반의 소화기질환 연구 및 치료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협력은 샘플 채취부터 최적의 의료 지원을 제공할 영양사/의사 추천까지 앤드 투 앤드(End-to-End) 맞춤형 진단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목표다.

전 세계적으로 소화 장애의 유병률 증가로 인해 소화 장애에 대한 조기 검사와 효과적인 치료가 필요하다. 글로벌 컨설팅기업 프로스트앤드설리번에 따르면 전 세계 마이크로바이옴 시장 규모는 올해 약 1100억 달러(약 145조 원)로 높은 성장 가능성이 전망되고 있다.

인체에는 박테리아, 곰팡이, 바이러스와 같은 수조 개의 미생물들이 인체에 공존하고 있다. 잘못된 생활 습관과 식습관, 정신적 스트레스, 노화, 항생제 등은 장내 미생물 구성의 불균형을 유발해 염증성 장 질환, 과민성 대장 증후군, 체강 질병, 장 감염, 간 질환, 음식 과민증, 대장암과 같은 만성 소화기 문제를 일으킨다.

장내 미생물 분석을 통해 미래에 고통받을 수 있는 사람의 건강 상태를 예측하고 보다 심각한 만성 소화기 질병을 예방할 수 있다.

20여 년간 영국에서 소화기 전문의로 활동 후 인도 방갈로르에 BGC를 설립한 Yogananda Reddy 박사는 “한국 기업이 인도 병원과 협력해 국민을 위한 장내 미생물 검사를 공동연구하고 키트를 개발하는 것이 처음으로, 데이터 마이닝의 선구자이자 AI 및 생물정보학 전문가인 쓰리빅스와 협력하게 되어 영광이다”라며 “장 마이크로바이옴 관련 제품은 인도의 수많은 환자를 대상으로 소화기 질병을 예방하고 장 건강을 개선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쓰리빅스 대표이사인 박준형 박사는 “장 마이크로바이옴의 연구는 전 세계적으로 확대되는 추세로, 인도의 방갈로르는 글로벌 IT 기업들의 각축장이라고 불리고 수많은 글로벌 인력이 상주하고 있다”며 “높은 비율의 채식주의자들과 여러 종교인들이 상생하고 있어 이들의 생활 식습관이 다양하다는 점에서 가장 좋은 장 마이크로바이옴 다양성 연구를 할 수 있는 곳이다”고 말했다.

이어 “BGC와 공동연구를 기반으로 장 마이크로바이옴에 대한 미국, 유럽, 아시아를 포함한 글로벌 시장 진출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