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1 07:20 (화)
진원생명과학, 차세대 마이크로니들 기술 중국 특허 등록
진원생명과학, 차세대 마이크로니들 기술 중국 특허 등록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3.04.18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이크로니들에 약물을 코딩하는 차세대 경피 약물 전달 시스템
DNA 및 mRNA 기반 약물과 백신을 포함해 매우 효율적이고 표적화된 약물 전달 가능
(사진=진원생명과학)
(사진=진원생명과학)

[바이오타임즈] 진원생명과학은 자사가 개발 중인 경피 약물 전달 시스템 코팅형 마이크로니들의 핵심기술인 자기제어 전기 분사 증착 기술(Self-limited Electrospray Deposition, SLED)이 중국 특허청인 CNIPA(China National Intellectual Property Administration)로부터 특허를 취득했다고 18일 밝혔다.

해당 특허는 미국을 포함해 여러 국가에 출원 중이며, 중국에서 첫 특허 등록이 완료됐다.

미국 뉴저지주립대학인 럿거스(Rutgers) 대학의 연구자들과 공동 개발한 마이크로니들의 SLED 기술은 효과적인 경피 약물 전달을 위해 마이크로니들에 약물을 코딩하는 차세대 경피 약물 전달 시스템(Drug Delivery System, DDS)으로, 진원생명과학이 해당 특허 관련 모든 생물학적 용도에 대해서 독점적 라이선스를 갖고 있다.

해당 기술은 코딩 물질을 둥글고 불규칙한 표면을 포함해 모든 종류의 표면에 균일하게 전달하며, DNA뿐만 아니라 다양한 약물, 단백질 또는 생물의약품(Biologics)을 기능이나 구조의 손실 없이 표면에 전달할 수 있다.

박영근 진원생명과학 대표이사는 “해당 연구팀과 코로나19 DNA 백신(GLS-5310)에 사용되는 된 진덤(Gene-Derm) 개발에 이어 나노기술 응용 분야에서도 활용할 수 있는 SLED 기술을 개발하게 되어 기쁘다”고 말하며 “지난 2020년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 WEF)선정 10대 미래 유망 기술 중 하나인 마이크로니들 기술 및 마이크로니들 의약품에 대한 세계적 관심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향후 백신 분야를 포함 다양한 영역에서 마이크로니들 플랫폼의 활용 가능성을 고려할 때 코팅형 마이크로니들 개발의 중요성은 매우 크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 회사가 개발한 차세대 마이크로니들 플랫폼을 활용해 마이크로니들 의약품 개발을 통해 회사의 지속적인 성장 모멘텀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진원생명과학 최고의학책임자(CMO) 조엘 매슬로우 박사는 “우리 회사가 개발 중인 저분자 면역 조절제 GLS-1027과 C형간염백신의 경우, 구조가 완벽하게 보존되고 높은 효율로 마이크로니들에 코팅되는 것을 입증한 바 있다”고 밝히며 “이는 DNA 및 mRNA 기반 약물과 백신을 포함해 매우 효율적이고 표적화된 약물 전달을 가능하게 한다”고 설명했다. 또한, “SLED 기술의 잠재적인 용도는 스텐트, 보철 관절 및 장치에 대해 염증을 제한하고 기능을 향상하기 위한 제제로 코팅하는 이식형 의료 장치 등 무수히 많은 분야로 확장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