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6 09:05 (일)
이뮨온시아, AACR에서 PD-L1 항체 연구자주도 2상 결과 발표
이뮨온시아, AACR에서 PD-L1 항체 연구자주도 2상 결과 발표
  • 최진주 기자
  • 승인 2023.04.18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절제 가능한 위암, 식도암 및 간암 환자에게 우수한 내약성과 항암 효과 확인
MSS 환자에서 수술 전에 IMC-001을 투여해 치료 효과를 높일수 있다는 새로운 가능성 제시

[바이오타임즈] 이뮨온시아(대표 김흥태)는 4월 17일 미국 올랜도에서 개최된 AACR 연차학회에서 PD-L1 항체 IMC-001의 상부 위장관암에 대한 수술 전 요법(Neo Adjuvant) 결과를 발표했다고 밝혔다.

본 연구는 연구자주도 2상 임상시험(책임연구자 서울아산병원 박숙련 교수)으로서 절제 가능한 위암, 식도암 및 간암 환자를 대상으로 수술 전에 IMC-001을 2주 간격으로 2회 투여했다.

수술 전 요법은 수술을 대기하는 동안에 먼저 항암치료를 시행하는 접근법(Window of Opportunity)으로, 종양의 크기를 줄이고 암의 전이를 억제해 치료 효과를 향상시키는 것이 목적이다.

IMC-001은 현재 면역항암제 시장에서 근간이 되는 면역관문억제제인 PD-L1 항체로서, 암세포 표면에서 발현하는 PD-L1과 T세포에서 발현되는 PD-1 간 결합을 억제해 T세포를 활성화하는 기전을 가진다. 또한, Fc effector 기능을 유지하고 있는 Human IgG1을 사용해 ADCC(Antibody-Dependent Cellular Cytotoxicity) 기능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연구자주도 2상은 2019년 9월부터 2022년 11월까지 총 50명의 환자가 등록되어 IMC-001을 수술 전에 투여받았으며, 모든 환자는 질병 악화 없이 예정된 수술을 받았다. 측정 가능한 병변이 있는 환자 17명 중 3명(18%)에서 부분관해(PR)를, 14명(82%)에서 안정 병변(SD)을 보였다(100% Disease Control Rate).

IMC-001 수술 전 요법은 현미 부수체 안정성(microsatellite stable: MSS)을 보인 절제 가능한 위암, 식도암 및 간암 환자에게 우수한 내약성과 항암 효과를 보였다.

임상시험 책임자인 박숙련 교수는 IMC-001에 대해 “비록 주요 병리학적 반응은 나타나지 않았지만, 효능분석 평가 대상 중 51%의 환자에서 종양 괴사 또는 섬유화를 보였고, 15%는 잔여 생존 종양 세포가 50% 이하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대부분 부작용은 1~2등급으로 안전성에 대한 우려도 적어 IMC-001 수술 전 요법의 새로운 가능성을 확인했다”라고 평가했다.

김흥태 대표는 “본 임상을 통해 국내에서 흔히 발생하는 절제 가능한 위암, 식도암 및 간암 환자를 대상으로, 특히 Cold Tumor로 예상되는 MSS 환자에서 수술 전에 IMC-001을 투여해 치료 효과를 높일 수 있다는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했다"며, “앞으로 추가 연구와 임상시험을 통해 더 많은 암 환자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최진주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