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4 10:40 (일)
셀트리온제약, '붙이는 알츠하이머 치료제' 심포지엄 개최
셀트리온제약, '붙이는 알츠하이머 치료제' 심포지엄 개최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3.03.17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경과 전문의 대상 ‘도내리온패취’ 3상 임상 리뷰 및 최신 지견 발표 자리 마련
규제 기관 허가 획득한 '세계 최초' 도네페질 패치제...복약순응도 및 보호자의 편의성 개선
"접근성 강화와 제품 공급에 최선을 다할 방침”
(사진=)

[바이오타임즈] 셀트리온제약(대표이사 서정수)가 오는 3월 18일부터 19일까지 양일간 신경과 전문의들을 대상으로 ‘도네리온패취(성분명 도네페질)’의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에는 건국의대 한설희 교수, 가톨릭의대 양동원 교수, 서울의대 김상윤 교수, 울산의대 이재홍 교수가 좌장을 맡았다. 아주의대 문소영 교수, 가톨릭의대 심용수 교수, 가천의대 박기형 교수, 성균관의대 서상원 교수는 연자로 참여할 예정이다.

심포지엄은 ▲도네리온패취 3상 임상 및 케이스 리뷰 ▲신경퇴행성 질환의 사회적 인지 ▲아밀로이드 기반 단클론항체 임상시험 결과 ▲알츠하이머성 치매 진단 가이드를 위한 바이오마커에 대한 각 세션 발표와 토론 시간(Q&A)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심포지엄에서 소개되는 ‘도네리온패취’는 앞서 2021년 11월 식품의약품안전처 품목허가 획득 이후 2022년 8월 국내에 시판됐다. 하루 1회 복용하는 기존 경구제와 달리 주 2회 부착하는 도네리온 패치제로, 치매 환자의 복약순응도를 개선하고 보호자에게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시장조사 기관 유비스트(UBIST)에 따르면, 국내 알츠하이머 치매치료제 시장은 작년 매출 기준 약 3,400억 원 규모다. 이중 도네페질 성분이 약 2,600억 원으로 77%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국내 인구 고령화 가속에 따라 치매 환자가 증가 추세에 있어 알츠하이머 치매치료제 시장도 빠르게 확대될 전망이다.

회사 측 관계자는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신경과 전문의들의 학술적 교류의 장을 마련하는 한편, 알츠하이머 치매치료제 시장에서 새로운 치료 옵션으로 도네리온패취의 장점과 유효성을 적극 알릴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더 많은 환자와 의료진이 도네리온패취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접근성 강화와 제품 공급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