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0 02:00 (월)
지놈앤컴퍼니-옵티팜, 마이크로바이옴 항암제-박테리오파지 공동 연구
지놈앤컴퍼니-옵티팜, 마이크로바이옴 항암제-박테리오파지 공동 연구
  • 박세아 기자
  • 승인 2021.09.08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초로 진행되는 마이크로바이옴과 박테리오파지 공동연구
박테리오파지 및 면역 활성 마이크로바이옴 기반의 항암치료제 개발 목표

[바이오타임즈] 글로벌 면역항암제 전문기업 지놈앤컴퍼니(314130, 대표 배지수·박한수)가 생명공학기업 옵티팜(대표이사 한성준·김현일)과 박테리아 기반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연구에서 푸소박테리움(Fusobacterium)이 영향을 미치는 암종에 대해 지놈앤컴퍼니의 마이크로바이옴 후보물질과 옵티팜의 박테리오파지(Bacteriophage)의 시너지를 확인할 예정이다. 구강 내 세균으로 알려진 푸소박테리움은 대장암, 구강암 등 다양한 암을 일으키는 원인균(Causality)으로도 알려져 있다.

‘마이크로바이옴’은 미생물(Microbe)과 생태계(Biome)를 합친 용어로 몸속에 존재하는 수십 조개의 미생물과 유전자를 의미한다. 마이크로바이옴은 인체 유래의 미생물로 안전하고 부작용이 적다는 장점이 있다. 세균을 의미하는 ‘Bacteria’와 먹는다를 의미하는 ‘Phage’가 합쳐진 합성어인 ‘박테리오파지’는 세균을 죽이는 바이러스를 말한다. 박테리오파지는 자연에 존재하는 세균의 천적으로 최근에 항생제 대체재로 각광 받고 있다.

이번 공동연구에서 옵티팜은 기보유한 400여 개의 효과가 높은 박테리오파지 중 특화된 푸소박테리움 타깃팅에 특화된 박테리오파지를 스크리닝할 계획이다. 이후, 효능검증을 통해 의약품 후보물질을 확보하고 향후 박테리오파지 생산 및 공정 최적화를 담당한다. 지놈앤컴퍼니는 신약개발플랫폼 지노클(GNOCLE™) 내 임상 샘플 중 푸소박테리움 제거 및 면역 활성에 적합한 마이크로바이옴 의약품 후보물질을 도출하고, 양사가 확보한 후보물질에 대한 동물모델연구와 비임상시험 및 기전연구를 함께 진행한다.

양사는 2019년부터 박테리오파지와 마이크로바이옴의 시너지를 활용한 치료제 개발 논의를 시작해왔으며, 기존의 축적된 연구 데이터를 기반으로 이번에 공동연구를 진행하게 됐다. 양사는 기존 연구 데이터를 기반으로 양사의 후보물질을 활용하여 새로운 형태의 항암제로의 효능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향후 임상시험 및 공동상업화에 대한 논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지놈앤컴퍼니 박한수 대표는 “국내 최초로 진행되는 마이크로바이옴과 박테리오파지 공동연구를 통해 박테리오파지 및 면역 활성 마이크로바이옴 기반의 항암치료제 개발을 목표로 새로운 형태의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개발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박세아 기자] news@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