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0 02:55 (월)
강스템바이오텍, 글로벌 R&D센터 개소로 제2의 도약 선언
강스템바이오텍, 글로벌 R&D센터 개소로 제2의 도약 선언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1.09.07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픈이노베이션 전략 바탕으로 외부 전문가, 기관, 기술 등 적극 활용 예정
글로벌 R&D센터의 이름에 걸맞은 첨단 바이오 의약품 개발할 것
(사진=강스템바이오텍)
(사진=강스템바이오텍)

[바이오타임즈] 강스템바이오텍(대표 나종천)이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에 글로벌 R&D센터를 개소하고, 세계 최고의 세포치료제 기업이 되기 위한 제2의 도약을 선언했다.

2010년 설립한 줄기세포 치료제 및 제조회사인 강스템바이오텍은 서울대학교 캠퍼스 이후 광명시 소재의 연구소를 확장·이전했으며, 가산동에 글로벌 R&D센터를 오픈했다.

나종천 강스템바이오텍 대표는 “글로벌 R&D센터는 ‘오픈이노베이션 전략’을 기반으로, 외부 전문가는 물론, 외부 기관과의 인프라를 적극적으로 활용할 예정이며 전략적 판단에 따라 외부 기술 도입 역시 구상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강스템바이오텍은 임상을 전개하는 모든 파이프라인에 글로벌 수준의 사업파트너를 보유하고 있어 사업 역량과 글로벌 R&D센터의 이름에 걸맞은 첨단 바이오 의약품을 개발하겠다”고 강조했다.

회사는 앞으로 명확한 과학적 치료 기전을 기반으로 ▲의학적 미충족 수요 ▲사업적 가치 ▲후보물질의 특성을 고려한 타깃 질환 ▲선정된 질환에 가장 경쟁력 있는 치료제 개발이 가능한 플랫폼 기술 등을 고려해, 다양한 발전 방향을 제시할 계획이다.

최근까지 회사는 퓨어스템의 탁월한 면역조절능과 재생능을 고려해, 시장성이 높은 면역질환과 퇴행성 질환을 대상으로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 또 그동안 제대혈 줄기세포를 기반으로 플랫폼 기술을 개발한 것에 이어, 최근 서울대학교 산학협력단과 피부 오가노이드 제조에 관한 기술 이전 계약을 맺고 인공 피부 등에 대한 신규 파이프라인을 개발 중이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