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6 03:00 (월)
아이도트, 시리즈A 투자 완료로 글로벌 수출 가속화
아이도트, 시리즈A 투자 완료로 글로벌 수출 가속화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1.08.20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최초의 자궁경부암 인공지능 진단 시스템 ‘써비레이’ 상용화
글로벌 조직 확대 및 해외 인증 전방위 확대 등 글로벌 진출 박차

 

[바이오타임즈] 의료 AI기업 아이도트(대표 정재훈)는 한국투자증권과 파인밸류자산운용에서 30억 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 유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번 시리즈A 투자 완료로 현재 진행하는 국내 및 해외 의료기기 인증과 수출에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2014년 창립한 아이도트는 세계 최초의 자궁경부암 인공지능 진단 시스템 ‘써비레이’, 뇌졸중 사전 예방 경동맥 진단 시스템 ‘소노닷에이아이’를 개발·완료해 상용화를 추진하고 있다. 소화기 모든 분야의 인공지능 진단 시스템도 개발 막바지 단계에 있다.

또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실증 특례 사업자 및 강원도 규제 특구 사업자로 각각 선정돼 요관결석 인공지능 시스템, 인공지능 간 질환 사전 진단 시스템을 개발, 글로벌 시장 진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현재까지 아이도트가 개발한 제품은 모두 정부 연구 개발(R&D) 사업을 통해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회사는 이번 투자 유치로 글로벌 수출을 위한 상용화에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써비레이 시스템은 국내 대기업과 함께 독점 계약을 통해 인도네시아 시장에 추가 진출을 하고 있으며, 동남아시아뿐 아니라 러시아, 인도 기업 등에서도 제휴 요청이 쇄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아이도트 정재훈 대표는 “이번 시리즈A의 성공적 투자 유치를 통해 아이도트의 사업성과 기술력에 대해 추가로 객관적인 검증을 마쳤다고 생각한다. 이를 계기로 실리콘 밸리 투자 기관들도 러브콜을 보내오고 있는 만큼, 이번 라운드 투자사들과 긴밀히 협조해 추가 해외 투자 유치도 검토할 예정”이라며 “매출 실적 기반의 국내 코스닥 상장 추진뿐 아니라, 해외 상장까지 함께 검토될 수 있다. 혈세로 연구하고 성장한 기업인만큼 국내 의료 인공지능 산업 발전에 올바른 모범이 되는 회사로 성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