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0 19:30 (화)
메디포스트, 면역세포치료제 개발 자회사 '이뮤니크' 설립
메디포스트, 면역세포치료제 개발 자회사 '이뮤니크' 설립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1.04.05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가면역질환 치료제와 면역항암치료제 개발 목표
메디포스트의 제대혈 기반 기초연구 바탕으로 신약 개발 시행착오 최소화
(사진=메디포스트)
(사진=메디포스트)

[바이오타임즈] 줄기세포치료제 연구개발 기업 메디포스트가 제대혈 유래 면역세포치료제를 전문적으로 개발하는 자회사 이뮤니크를 설립, 본격적으로 치료제 개발에 나섰다.

기존 줄기세포치료제 연구조직과 별도로 새로운 연구인력이 주축이 돼 연구개발에 집중하기 위해 전문 면역세포치료제 회사를 설립했다는 설명이다. 메디포스트는 이뮤니크 지분의 99%를 갖고 있다.

이뮤니크는 동종 제대혈에서 분리 및 배양한 면역조절 T세포와 자연살해(NK) 세포에 줄기세포를 활용해 치료 효능이 개선된 자가면역질환 치료제와 면역항암치료제 개발을 목표로 한다.

제대혈유래 면역세포는 유전적 돌연변이를 일으킬 수 있는 외부 요인에 가장 적게 노출된 세포다. 자체 치료 기능이 뛰어나다고 알려져 있으며, 성인 혈액 속 면역조절세포보다 효능 및 생존율·회수율도 높다.

이뮤니크는 제대혈 전문가인 이영호 한양대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를 대표이사로 선임했으며, 양윤선 메디포스트 대표이사와 오원일 연구개발본부장이 연구자문위원으로 참여한다.

이영호 이뮤니크 대표이사는 "모회사인 메디포스트의 제대혈 기반 기초연구와 우수한 제대혈 원료 세포를 바탕으로 신약 개발의 시행착오를 최소화해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