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 증권신고서 제출···3월 코스닥 상장 예정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 증권신고서 제출···3월 코스닥 상장 예정
  • 박세아 기자
  • 승인 2021.01.26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장성 추천특례로 코스닥 상장 예정
대형제약사의 위탁생산 위한 제조시스템 강화 및 CMO사업역량 강화

[바이오타임즈] 바이오 의약품 위탁개발생산(CDMO) 전문 제약사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대표이사 양재영)가 26일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코스닥 상장 준비를 본격화한다.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의 총공모주식 수는 7,350,000주로, 주당 공모 희망가는 8,700원~12,400원이다. 이번 공모를 통해 약 639억 원(희망 공모가 밴드 하단 기준)을 조달한다. 대표주관사는 미래에셋대우다.

다음 달 23일~24일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을 진행해 최종 공모가를 확정하고 3월 2~3일 일반 청약을 받은 뒤 3월 중 성장성 추천특례로 코스닥에 상장할 예정이다. 성장성 특례는 성장 잠재력과 주관사의 추천을 통해 IPO가 가능하도록 하는 제도다.

양재영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 대표는 ”상장 이후에도 성장 가능성이 높은 바이오 제약 기업을 대상으로 CDMO의 역할에 충실할 것”이라며 “나아가 대형제약사의 상업용 위탁생산을 위한 제조시스템 강화 및 CMO 사업역량을 강화하겠다”라고 밝혔다.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는 2015년 설립된 항체의약품 및 바이오의약품 전문 생산기업으로 싱가포르에 소재하는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의 관계사다.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의 HD201(허셉틴 바이오시밀러) 및 HD204(아바스틴 바이오시밀러)의 개발에 참여해 공정 개발 및 임상 시약 생산, 각종 특성 분석 등을 위한 연구에 주력하고 있다.

회사는 현재 6,000리터 규모의 제1공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2019년 4월 식품의약안전처의 GMP인증을 취득했다. 또한 공정 유연성이 강화된 제조 시스템과 스마트팩토리 플랫폼을 갖춘 제2공장도 현재 건설 중이다. 제2공장이 완공되면 전체 생산규모가 10만4,000리터로 증가하고 복수의 생산라인이 확보돼, HD201, HD204의 안정적인 상업 생산뿐만 아니라 국내외 대형 제약사 들과의 추가적인 CMO 계약도 가능할 것으로 회사는 기대하고 있다.

 

[바이오타임즈=박세아 기자] news@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