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자통신연구원, 9대 AI 연구성과 선보인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 9대 AI 연구성과 선보인다
  • 강철현 기자
  • 승인 2020.09.21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온라인서 9개 분야 AI 소개 테크데이 개최
AI 분야 연구개발 동향 및 기술성과 시연
2020 ETRI 인공지능연구소 Tech-Day 포스터 (출처: ETRI)
2020 ETRI 인공지능연구소 Tech-Day 포스터 (출처: ETRI)

[바이오타임즈] 한국전자통신연구원(이하 ETRI)은‘2020 인공지능연구소 테크데이’를 22일 온라인으로 개최, 인공지능(AI) 관련 중점 연구개발 성과를 발표한다고 밝혔다. 

ETRI는 인공두뇌 엑소브레인(Exobrain)등 인공지능연구소에서 중점적으로 연구개발 하고 있는 AI 관련 9개 분야 핵심기술에 대한 주제발표와 14개 기술개발 성과를 시연하는 행사를 개최한다.

테크데이 행사는 (사)지능정보산업협회 주관으로 개최되며 온라인 홈페이지를 통해 일반에 공개된다.

ETRI는 지난해 『미래사회를 만들어가는 국가 지능화 종합 연구기관』이란 연구원 비전을 설정하고 이의 핵심 역할을 수행하기 위한 조직으로 인공지능연구소를 신설했다.

이번 행사는 인공지능연구소의 연구진이 직접 AI 대표 연구성과와 기술개발 동향 등에 대해 설명함으로써 AI 관련 기업 등과 기술 공유와 협력의 장을 마련, 우리나라 AI 기술 발전에 기여한다는 취지다.

이번 공개하는 9대 핵심기술로는 ▲시각지능 연구개발과 응용 ▲엑소브레인, 한국어 언어이해 및 질의응답 기술 ▲언어학습을 위한 음성대화처리 기술 ▲자율성장 인공지능 기술 ▲메모리 중심 고성능 컴퓨팅 기술 ▲인공지능프로세서 ▲자율주행 인공지능 기술 동향 및 ETRI의 다중센서 융합 인공지능 적용 자율주행 기술 ▲휴먼케어 로봇을 위한 소셜상호작용 기술 및 실내외 로봇자율 주행기술 ▲착용형 근력보조 기술 등이다.

ETRI 연구진이 착용형 근력보조 기술을 시연하는 모습 (출처: ETRI)
ETRI 연구진이 착용형 근력보조 기술을 시연하는 모습 (출처: ETRI)

ETRI 이윤근 인공지능연구소장은 “본 행사를 통해 국내 인공지능기술 역량을 소개하고 기업들과의 협력을 강화하는 계기로 삼아 향후 ETRI만이 연구할 수 있는 차별화된 대형성과 창출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ETRI는 테크데이를 온라인으로 시행함에 따라 아쉬움은 있으나, 인공지능 관련 산·학·연 종사자 이외에 인공지능 분야에 관심 있는 일반 국민도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다는 점에서 많은 분이 행사에 참여하여 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그동안 ETRI 인공지능연구소는 인공두뇌 엑소브레인, 자동통역서비스 지니톡, 고성능 인공지능반도체 알데바란, 영상이해서비스 딥뷰, AI기반 교육서비스 지니튜터 등을 개발, 우리나라 인공지능 관련 산업 선도 및 AI 연구 리딩 그룹의 주역이 되어 왔다는 평가다.

[바이오타임즈=강철현 기자] kch@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