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보건연구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치료제 및 백신개발 연구 착수한다
국립보건연구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치료제 및 백신개발 연구 착수한다
  • 박세아 기자
  • 승인 2020.02.05 16:3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치료 및 임상연구를 위한 긴급 현안 연구과제 추진
- 선제적 예방을 위한 백신개발 연구 기술 기반 마련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 국립보건연구원(직무대리 박현영)은 최근 전 세계 공중보건을 위협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대응하기 위해 치료제 및 백신개발 현안 연구를 긴급히 추진한다고 밝혔다.

현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에 대한 특이 치료제나 백신이 없고, 대증요법 및 기존 항바이러스제를 사용하고 있으며 전 세계적으로 백신 및 치료제를 개발 중이다. 국외 백신 개발 관련해서는 감염병 국제협력체인 전염병예방혁신연합(CEPI)에서 재정 및 기술을 지원, 국외 치료제 개발 관련해서는 에볼라바이러스 치료제(램디스비르),  HIV 치료제(로피나비르, 리토나비르)를 이용하여 효능 평가 중이다.

국립보건연구원은 2015년 국내 메르스 유행 이후 항체치료제 및 고감도 유전자 진단제 개발 연구 등을 통하여 국내 신·변종 바이러스 대응 연구를 수행해왔다. 그간 축적된 기술을 바탕으로 국내 연구진과 협력하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치료제 및 백신개발, 바이러스 병원성 연구 등을 2월중 착수할 예정이다.

또한, 향후 보건복지부 및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등 관계 부처 및 산학연 협력을 통해 이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포함한 신·변종바이러스 출현에 대한 선제적 대비·대응 연구개발을 확대할 예정이다.

국립보건연구원 김성순 감염병연구센터장은 “이번 긴급 연구과제 추진으로 신·변종 감염병 분야 연구의 중추적 역할 수행과 국가차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치료제 및 백신개발의 초석을 다지는 계기를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Kim jun young 2020-03-06 07:32:04
Herpes 현재 사용할 수 없습니다. 이것은 바이러스가 인간의 세포에 숨어서 세포를 죽일 수 없기 때문입니다. 이 바이러스는 여러분의 체세포에 해를 끼치지 않습니다.헤르페스는 특별한 바이러스가 아닙니다. 여러분의 면역 체계는 그것을 물리칠 수 있는 도구를 가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여러분의 면역 체계가 너무 약하고 바이러스가 무방비 세포에 숨어 있기 때문에, 여러분의 면역 체계는 여러분의 몸에서 그것을 제거하지 못할 수도 있어요. 저는 KPOMOSA 약품을 추천합니다. 그것은 여러분의 면역 체계를 자랑하고, 치명적인 코로나 바이러스를 예방하며, 세포를 손상시키지 않고 점차적으로 그리고 완전히 여러분의 몸에서 바이러스를 제거할 것입니다. 도움이 필요하시면 dr.kpomosa@outloo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