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사평가원, ‘약! 찍어보는 안심정보’ 앱 서비스 실시
심사평가원, ‘약! 찍어보는 안심정보’ 앱 서비스 실시
  • 박세아 기자
  • 승인 2020.01.02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약! 찍어보는 안심정보’ 앱 사용 방법
‘약! 찍어보는 안심정보’ 앱 사용 방법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은 2020년 1월 1일(수)부터 위해 의약품 등의 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는 「약! 찍어보는 안심정보」 앱 서비스를 시작한다. 의약품관리종합정보센터에서 개발한 모바일 앱 서비스 「약! 찍어보는 안심정보」는 카메라로 의약품 바코드를 찍어 의약품 명칭 입력 없이 정확하고 빠르게 의약품 정보 확인이 가능하다.

제공되는 정보는 위해(회수 등)의약품 확인, 유통기한, 주의사항 등 32가지 의약품 관련 정보이다.

· 위해약품(위해, 불법, 회수, 판매중지): 2D바코드로 촬영된 전문의약품의 위해여부 안내
· 유통기한: 바코드에 표시된 유통기한 안내
· 기본정보: 업체명, 표준코드, 전문/일반구분, 급여여부, 상한금액 등
· 주성분코드: 의약품 주성분에 따른 성분/함량 등
· 기타: 복약지도, 용법/용량, 효능/효과, 주의사항, 병용 및 연령금기 등

의약품 실물이 없는 경우에도 의약품명으로 찾기, 회수대상 의약품 찾기 등 별도의 로그인이나 인증절차가 없이 명칭으로 정보 조회가 가능 하여 누구나 손쉽게 사용할 수 있다.

송재동 개발상임이사는 “안전한 의약품 사용을 위한 대국민 앱 서비스로 정상의약품은 물론 회수대상 의약품 정보까지 쉽게 확인할 수 있어 부적절한 의약품 사용을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하며, “앞으로도 의약품 유통정보 제공 및 활용 등으로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안전한 의약품 사용 환경 조성을 위해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약! 찍어보는 안심정보’는 심사평가원 ‘건강정보’ 앱 내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건강정보’ 앱은 아이폰의 앱스토어와 안드로이드폰의 플레이스토어에서 다운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